[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윤아, 김경호/사진제공=MBC
김윤아, 김경호/사진제공=MBC


‘듀엣가요제’에서 ‘록의 여신’ 김윤아와 ‘록의 전설’ 김경호의 대결이 펼쳐진다.

15일 방송되는 MBC ‘듀엣가요제’에서 2주 연속 우승한 김윤아 팀과 김경호 팀이 역대급 무대를 선보인다.

김윤아 팀은 록페스티벌 현장 같았던 지난주 무대에 이어, 이번엔 엄청난 카리스마와 함께 오페라를 연상시키는 무대를 선보였다고 전해져 기대를 자아내고 있다. 김윤아와 듀엣파트너 채보훈의 무대가 끝난 후 정인은 “이 자리에 있었던 것만으로도 영광이다. 말 그대로 레전드”라며 벅찬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고.

이번주 무대에서 김윤아의 3연승을 막아낼 강력한 카드로는 ‘레전드 로커’김경호를 꼽을 수 있다.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키며 ‘듀엣가요제’에 첫 등장한 김경호는 듀엣 파트너 선정 촬영 때부터 존재감을 발산하며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또한 김경호는 파트너와 함께 예상을 뛰어넘는 파격적인 선곡으로 모두를 놀라게 한 데 이어, 깜짝 놀랄 퍼포면스까지 선보이며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고 한다.

‘듀엣가요제’는 15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