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쇼미더머니4
쇼미더머니4


그룹 위너의 송민호가 선배가수 투애니원(2NE1)의 씨엘과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과거 그의 말실수가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2014년 방송된 SBS ‘가요대전’에 MC를 맡은 송민호는 진행 도중 “대한민국 열도를 뒤흔드는 보이 그룹들의 메가 스테이션”이라는 멘트를 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날 방송에서 송민호가 말한 ‘열도’란 여러 개의 섬이 길게 줄지은 모양으로 늘어서 있는 것을 가리키는 단어로, 주로 일본을 지칭하는 표현이다.

논란이 불거지자 송민호는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모든 게 제 잘못이고 불찰”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에 대해 ‘가요대전’ 측 역시 MC로 무대에 서기 전 급하게 수정된 대본으로 숙지를 못했다고 변명하며 “대본을 철저하게 확인하고 감수하지 못한 점을 깊이 반성한다”는 사과문을 게재했으나 제작진의 미흡한 준비력으로 빈축을 샀다.

21일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씨엘과 송민호의 열애설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 팬들이 합성한 사진으로 인해 오보가 나간 것”이라며 “우리도 황당한 입장이다”고 전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