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스틸컷./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3' 스틸컷./사진제공=채널A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에서는 첫 데이트 후 혼돈에 빠진 시그널하우스와 새로운 입주자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주 첫 데이트에서 돌직구 매력으로 천인우의 마음을 뒤흔든 이가흔은 천인우와 박지현 사이에 본격적으로 합류해 삼각관계를 형성한다. 데이트 후 이가흔은 천인우의 다친 손에 직접 밴드를 붙여주는 등 전보다 그와 가까워진다. 그 모습을 옆에서 보던 박지현은 복잡한 심경의 표정을 감추지 못한다. 이에 이상민은 “박지현 씨에게서 한 번도 보지 못한 표정”이라며 셋 사이에 흐르는 긴장감에 말을 잇지 못한다.

또한 그동안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인 서민재가 움직이기 시작한다. 서민재는 임한결과 함께 저녁식사를 준비하며 서툰 실수를 반복한다. 계속되는 요리 실수에 어쩔 줄 모르던 서민재는 “오빠랑 요리해서 너무 부끄럽다”고 수줍게 말한다. 서민재의 귀여운 매력에 화기애애해진 예측단은 그가 더 적극적으로 다가갔으면 하는 마음을 내비친다.

‘정의로운 짝사랑’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응원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정의동은 또 한 번 ‘정의동 식’ 짝사랑 공략법을 보여준다. 좋아하는 상대의 취향을 저격하는 데이트 시간을 보내며 한 발 다가가는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하트시그널3' 스틸컷./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3' 스틸컷./사진제공=채널A
드디어 시그널하우스 새 입주자가 남녀 입주자들에게 초대장을 보내며 등장한다. 새 입주자의 얼굴이 드러나자 예측단은 입을 모아 “기존 입주자들과는 결이 다르다”며 새로운 매력을 극찬한다. 새 입주자의 등장으로 시그널하우스의 러브라인 판도가 어떻게 급변하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하트시그널3’는 방송 전부터 출연자들이 논란에 휩싸였다. 한 여성이 대학 재학 시절 후배들에게 막말과 고함 등 인격 모독 등을 해 자퇴한 동기가 있었다고 주장한 것. 해당 글이 빠르게 유포되면서 여성의 이름이 천안나이며 천안나가 졸업한 대학교와 사진 등 정보가 밝혀졌다. 이어 이가흔이 학교 폭력 가해자였다는 주장이 나왔고, ‘하트시그널3’ 포스터 속 네 번째 남성이 버닝썬에 드나들었으며 마약 혐의도 있다는 글도 나왔다. “일각의 주장들은 사실과 다르다”는 제작진의 해명에도 논란은 사그라지지 않았다.

본격적으로 시작된 삼각관계와 일곱 번째 입주자 등장으로 더욱 짜릿한 긴장감을 선사할 이번 주 ‘하트시그널3’는 오늘(29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