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므파탈' 전현무, 새해 열애설만 2번…사내연애 취향이었네 [TEN피플]


전현무가 마성의 남자가 됐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출연자들과 러브라인을 만들며 의외의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것.

코드 쿤스트와의 케미에 이어 팜유라인 이장우와의 케미까지. 지난해 무스키아, 무린세스 등 많은 별명은 얻었던 전현무의 올해 별명은 '무므파탈(전현무+옴므파탈)'이 될 조짐이다.

최근 '나 혼자 산다'의 웃음 포인트 중 하나는 전현무의 자체 열애설이다. 그는 코드 쿤스트가 전생의 연인이었을 것 같다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전현무는 "코쿤이 눈이 깊다. 약간 실망스러운 이야기를 하면 이러고 있다"면서 코드 쿤스트를 따라했다. 그는 "내가 얘한테 되게 민감한 거지, 그러니까 과거에 연인이었던 거지"라면서 "혹시 내 여자친구가 실망했나?"라고 웃음기 가득한 진심을 고백했다.
'무므파탈' 전현무, 새해 열애설만 2번…사내연애 취향이었네 [TEN피플]
'무므파탈' 전현무, 새해 열애설만 2번…사내연애 취향이었네 [TEN피플]
전현무의 농담을 코쿤이 받았다. 전현무가 어머니에게 사랑을 고백하지 못하자 박나래는 "코쿤한테 하면서 왜 못해"라고 핀잔을 줬고 키도 "남의 자식한테는 사랑한다 그러고"라고 지적했다.

이에 코드 쿤스트는 "어머니 제가 대신 사랑합니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전현무는 "좋은 며느리 뒀네 우리 엄마"라고 받아 폭소를 유발했다.
'무므파탈' 전현무, 새해 열애설만 2번…사내연애 취향이었네 [TEN피플]
코드 쿤스트와의 자체 열애설에 이어 이장우와의 다정한 밤도 보냈다. 전현무, 이장우, 박나래는 '팜유라인'을 결성해 베트남 달랏으로 여행을 떠났다. 세 사람은 여행 기간 동안 지낼 호텔을 방문했는데, 이장우와 전현무는 함께 방을 써야 했다.

전현무와 이장우는 하나 뿐인 침대를 보고 살짝 당황해했고 이장우는 "신혼부부들이 오는 방을 줬더라"라며 머쓱해했다. 안이 보이는 화장실을 본 전현무는 "같이 샤워할 수 있게끔 넓게해놨다"고 농담했다. 이어 "네가 먼저 할래 어떻게 할래, 오빠가 먼저 씻을래?"라고 장난을 쳐 웃음을 안겼다. 달랏 여행동안 두 사람은 침대에서 함께 자며 더 친해졌다.
'무므파탈' 전현무, 새해 열애설만 2번…사내연애 취향이었네 [TEN피플]
'무므파탈' 전현무, 새해 열애설만 2번…사내연애 취향이었네 [TEN피플]
멤버들도 흥미롭게 관계를 지켜봤다. 지난 20일 방송에서도 '이장우 vs 코드 쿤스트' 이상형 대결이 언급됐고 코드 쿤스트는 "다 필요 없어, 형의 선택만 있으면 돼"라며 전현무의 선택을 궁금해했다.

전현무는 "사실 우리가 삼각관계이지 않나"라고 했다. 이에 이장우는 "우리는 같이 샤워한 사이"라며 "한 침대를 쓰면서 같이 누워 자고 씻고 많은 걸 같이 했다"고 팜유라인의 관계성을 강조했다.
'무므파탈' 전현무, 새해 열애설만 2번…사내연애 취향이었네 [TEN피플]
코드 쿤스트는 "무스키아 별명을 내가 만들고, 트민남 유행하는 데 일조했다"고 주장했다. 전현무는 "무린세스는 먹는 걸 좋아한다"며 이장우를 골랐다. 이에 코드 쿤스트는 "올해는 기안84를 대상으로 만들어야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전현무를 중심으로 한 '나 혼자 산다'의 사내연애(?)는 하나의 에피소드가 됐다. 시청자들도 서로가 친한 걸 알고, 멤버들도 서로에 대한 우정을 기반으로 한 드립인 걸 알아 불편하지 않고 오히려 색다른 즐거움으로 다가온다.

마성의 무므파탈이 된 전현무. 전현무와 이장우, 전현무와 코드 쿤스트와의 치정극이 은근히 기다려진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