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영, 아이오케이컴퍼니에 새 둥지
소속사 측 "지원 아끼지 않겠다"
배우 최윤영.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배우 최윤영.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배우 최윤영이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아이오케이컴퍼니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윤영은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여러 분야에서 독보적인 매력을 입증해온 배우인 만큼 최고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최윤영은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 '전생에 웬수들', '여왕의 교실', '내 딸 서영이' 등과 영화 ‘0.0MHz’, '무서운 이야기', '코리아', '마이 블랙 미니 드레스' 등에 출연해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과 섬세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정글의 법칙', '진짜 사나이 300' 등 각종 예능프로그램에도 출연해 꾸밈없는 순수한 모습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한 바 있다.

최근 OCN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에서는 불의를 보면 지나치지 못하는 정의감 넘치는 형사 김정영 역을 맡아 사건을 해결하는 핵심 인물로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한편 최윤영은 현재 차기작을 적극 검토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