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윤박./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윤박./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윤박이 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7일 H&엔터테인먼트 홍민기 대표는 "윤박이 H&엔터테인먼트의 새로운 식구가 됐다. 윤박은 어느 작품에서나 캐릭터에 완전히 녹아드는 훌륭한 캐릭터 소화력과 상대 배우와의 케미, 극의 전개와 완벽히 융화되는 모습까지 타고난 배우다"라며 "다채로운 색깔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 기대되는 윤박과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 전폭적인 지원으로 최상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에서 연기를 전공한 윤박은 2012년 MBC every1 '할 수 있는 자가 구하라'로 데뷔, KBS '굿 닥터'에서 주원을 곤경에 빠뜨리는 악역 우일규 역으로 대중의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KBS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서민 집안에서 태어난 엘리트 아들 차강재 역으로 많은 사랑을 얻으며 배우로서 확고한 존재감을 펼쳤다. 윤박의 다작 행보는 드라마 '여왕의 꽃', '청춘시대', '라디오 로맨스', '써치', '산후조리원', 연극 '관객모독', '망원동 브라더스', '3일간의 비', 영화 '식구', '광대들:풍문 조작단' 등으로 이어져 드라마, 연극, 영화까지 장르의 경계를 넘어 계속됐다.

윤박은 다양한 작품에서 유쾌 발랄한 캐릭터는 물론 따뜻하고 순정적인 모습, 때로는 차가운 냉혈한과 얄미운 악역까지 캐릭터 맞춤형 연기를 펼치며 배우로서 진가를 증명해 왔다.

작품 활동 이외에도 예능 '집밥 백선생', '정글의 법칙', '온앤오프' 등을 통해 유쾌하고, 인간적인 모습은 물론 윤박 특유의 순수한 매력을 발산하며 대중에게 친근하게 다가갔다.

이처럼 선역이든 악역이든 작품 속 인물을 현실적으로 그리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쳐온 윤박은 오는 7월 5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극본 이미나, 연출 정지현, 제작 화앤담픽쳐스)에서 채준 역으로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을 펼칠 예정. 따스함부터 서늘함까지 다양한 매력을 표현하며 인생 캐릭터 경신에 도전한다. 성실과 열정의 아이콘 윤박이 새로운 작품에서 펼칠 활약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윤박이 전속계약을 체결한 H&엔터테인먼트는 주지훈, 인교진, 정려원, 손담비, 소이현, 안창환, 한보름, 정인선, 정수정, 곽동연, 강민아, 윤종석, 박혜은, 이서 등이 소속 돼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