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소희 인스타그램
사진=한소희 인스타그램


배우 한소희가 굴욕 없는 민낯을 자랑했다.

한소희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헤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침대에 누워 인형을 끌어인고 있는 한소희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화장기 없는 생얼에도 굴욕 없는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청순하면서도 섹시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한소희는 오는 6월 방송되는 JTBC '알고 있지만'에 출연, 송강과 호흡을 맞춘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