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리서 보면 푸른 봄' 이신영 하차
배인혁, 완벽주의자 남수혁 캐릭터 제안 받아

배인혁 측 "'멀리서 보면 푸른 봄' 긍정 검토"
 배인혁/사진=텐아시아DB
배인혁/사진=텐아시아DB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서 이신영이 하차하고 배우 배인혁이 출연한다.

5일 배인혁 소속사 피데스 스파티윰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KBS 새 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청춘이 누릴 수 있는 아름다운 시절이라는 말이 무색하게 각박한 세상 속 고군분투를 담은 작품.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해 기대를 모았다.

배인혁이 제안받은 남수현은 수재에 완벽주의자 역할. 훈훈한 외모에 까칠하고 냉철한 매력까지 겸비한 캐릭터로 알려졌다. 앞서 이신영이 캐스팅된 것으로 알려졌지만 최근 캐스팅 문제로 하차했다.

배인혁은 웹드라마 '트리플썸2', '연남동 키스신', '엑스엑스'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 MBC '나를 사랑한 스파이'에 주연으로 합류하며 관심받았던 배인혁은 tvN '간 떨어지는 동거'에도 이혜리, 장기용과 함께 삼각관계를 이룰 것으로 알려진 라이징 스타다.

한편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달이 뜨는 강' 빅토리콘텐츠에서 제작을 맡고, KBS에서 올해 하반기 방송을 논의 중이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