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임세준/사진제공=더바이브엔터테인먼트
임세준/사진제공=더바이브엔터테인먼트


가수 임세준이 생애 첫 OST에 도전한다.

7일 임세준의 소속사 더바이브엔터테인먼트 측은 “임세준은 이날 자정 KBS2 월화드라마 ‘우리집에 사는 남자'(극본 김은정, 연출 김정민)의 OST ‘그래도 사랑’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임세준이 데뷔 후 처음으로 도전하는 OST인 만큼 의미가 크다.

‘그래도 사랑’은 바이브 윤민수가 작사, 작곡한 곡으로 극 중 두 주인공의 심정을 잘 표현한 감성 발라드 장르이다. 여기에 임세준의 섬세하면서도 절제된 보컬이 애틋한 가사, 멜로디와 조화를 이룬다.

지난 2012년 ‘오늘은 가지마’로 가요계 데뷔한 임세준은 신용재의 ‘가수가 된 이유’, 이예준 ‘갈아타는 곳’, 백지웅의 ‘뻔한 얘기’ 등을 작사, 작곡하며 싱어송라이터이자 프로듀서로도 활동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