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박지윤-주영훈-서현-심형탁이 모였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는 독한 네 남녀 박지윤-주영훈-서현-심형탁이 출연하는 ‘천상천하 유아독종’ 특집이 진행된다.

이날 윤종신은 “이분들보다 더 독한 분들은 없다”는 멘트로 ‘시간관리 독종’ 박지윤 ‘금연 독종’ 주영훈 ‘자기관리 독종’ 서현 ‘짠돌이 독종’ 심형탁을 소개했다. 네 사람은 “나는 독종이 아니다”라면서 겸손한 자세를 취했으나, 이내 자신만 모르는 독기 충만한 인생 에피소드들을 이야기하며 웃음을 자아내기 시작했다.

주영훈은 금연 성공기부터 수중분만 경험담까지 자신의 이야기들을 재미있게 풀어나갈 예정이다. ‘금연 독종’으로 소개된 그는 매일 담배 4갑을 피던 담배 마니아에서 한 순간에 손에서 담배를 내려놓고 금연 성공자가 된 계기를 밝힌 것.

이어 김구라는 최근 수중분만으로 화제를 모은 주영훈에게 “(수중분만을 한) 남성분들이 트라우마를 갖고 있는 분들이 꽤 있더라”라며 운을 띄웠다. 이에 주영훈은 “(나도) 걱정했는데 걱정했던 것보다 훨씬 아름다웠다”며 최근 화제를 모았던 자신의 ‘수중분만 경험담’을 이야기하는 등 다양한 에피소드로 입담을 과시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막강한 입담으로 인생 에피소드를 방출하며 안방극장을 독기로 가득 채울 박지윤-주영훈-서현-심형탁의 활약은 오는 19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M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