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말고동거' /사진제공=채널A
'결혼말고동거' /사진제공=채널A


채널A ‘결혼 말고 동거’가 서로가 첫사랑인 배수진, 배성욱 커플의 사랑의 역사를 공개한다.

오는 20일 첫 방송되는 ‘결혼 말고 동거’에서는 서로 첫눈에 반한 사이였지만, 운명의 장난으로 멀어졌던 배수진, 배성욱이 ‘돌싱맘’&’미혼남’으로 다시 만나게 된 스토리가 공개된다.

배수진과 배성욱은 각자의 친구들을 동거 하우스로 초대, 집들이 파티를 연다. 배성욱은 “수진이와 만나고 헤어지고 다시 만나는 과정을 지켜봐 온 절친들”이라며 두 친구를 소개한다. 배수진은 자신의 절친을 “같은 회사에 다니며 친해진 사이인데, 언니 때문에 성욱 오빠를 만나게 됐다”라고 말한다. 절친의 정체는 연애 프로그램 ‘환승연애’ 시즌1에 출연했던 이혜선이었고, 이에 MC 군단도 깜짝 놀란다.

친구들과 함께한 자리에서 배성욱은 군대에서 휴가 나왔다가 이혜선 덕분에 배수진을 처음 만났던 순간을 떠올리며 얼굴을 붉힌다. 첫 만남에 서로 첫눈에 반한 두 사람은 결국 처음 만난 날로부터 3일 내내 연락 후 3일 만에 연애를 시작했다고 운명적인 사랑 이야기를 전한다. 그러나 두 사람은 서로를 계속 좋아하면서도 이별했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산다.

‘돌싱글즈’에 출연했던 배수진부터 ‘환승연애’의 이혜선 출연, 그리고 ‘결혼 말고 동거’를 함께하게 된 배수진, 배성욱의 재회 스토리까지 예고되자 이용진은 “이게 무슨 세계관이냐. ‘어벤져스’를 보는 것 같다”라며 예상치 못한 전개를 신기해한다. 한혜진도 “무슨 운명의 장난이냐”라며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배성욱&배수진의 첫사랑과 이별, 그리고 재회에 과몰입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두 사람의 운명 같은 재회 러브스토리는 이날 오후 8시 2회 연속 방송되는 ‘결혼 말고 동거’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