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은 저스트절크일듯…리더 영제이의 불타는 눈빛 봤다"[인터뷰③]


어때가 '스맨파' 우승크루로 저스트절크를 뽑았다.

7일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어때 크루와의 화상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킹키는 "세미 파이널 끝나고 파이널 진출한 팀들이 소감을 밝힌 적이 있다. 그때 저스트절크 리더 영제이가 불타는 눈빛으로 '격이 다른 무대를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하더라. 엄청난 의지가 느껴졌다. 무대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조 역시 "예고편을 보니 저스트절크도 무대를 준비하며 트러블이 생겼더라. 그 정도의 에너지를 가지고 했다는 것이다"라며 "보통 트러블이 있으면 무대가 완벽하더라. 극적인 반전의 무대가 나올 것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어때는 파이널을 앞두고 아쉽게 탈락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