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6년 차 커플인 현아와 던이 젠을 만났다.

9일 방송되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446회는 '보름달처럼 환한 너' 편으로 꾸며진다.

이날 젠은 미팅을 하러 간 엄마 사유리를 대신해서 온 현아와 던을 만난다. 현아와 던은 평소 젠에 대한 관심으로 찐팬임을 인증하며 젠과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고 해 안방 1열에 해피 바이러스를 전달할 전망이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젠이 천사 같은 미소를 발산하며 던과 미끄럼틀을 만끽하고 있다. 던은 젠과 산책에 나서 미끄럼틀 무한 반복 굴레에 빠진다. 젠의 웃음소리가 커지는 만큼 던의 땀방울은 커져만 갔다는 전언이다.

젠 앓이를 표방한 던 마저도 슈퍼 베이비 젠의 남다른 에너지에 혀를 내둘렀다고. 이어 젠은 현아와 던과 함께 수채화 그림 같은 길거리 아이스크림 먹방에 나선다. 화보가 따로 없는 이들의 신혼부부 포스에 흐뭇한 미소가 절로 새어 나온다.

또한 젠은 현아의 아이스크림을 빼앗아 먹는가 하면 자기 아이스크림을 현아에게 주면서 장난기를 발동시켰다고 해 애정 넘치는 사이가 된 이들의 사랑스러운 만남에 더욱 기대가 실린다.

젠과 던은 닮은꼴 데칼코마니 옥수수 먹방을 선보인다. 젠은 자기 얼굴 만한 옥수수를 한 손에 움켜쥐고 옥수수 먹방 삼매경에 빠져 있다. 던도 젠과 같은 노란색 머리에 옥수수를 먹고 있어 얼핏 보면 아빠와 아들 사이 같은 분위기로 훈훈함을 내뿜는다. 옥수수 러버 젠은 자기 옥수수를 먹는 던을 바라보며 뾰로통한 표정을 짓기도 해 소심한 앙탈에 귀여움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현아는 젠과 보낸 뜻깊은 시간에 "모든 순간이 너무 예뻤어요. 더 바랄게 없는 기분이었어요"라고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