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윤은혜 "김종국 좋아하냐고?"→노코멘트…"이용당한듯"('걍나와')


윤은혜가 '런닝맨'에 출연하지 않는 이유를 밝혔다.

7일 공개된 네이버NOW. '걍나와' 14회에서는 윤은혜가 열네번째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윤은혜는 등장과 함께 음악에 맞춰 'X맨' 댄스 신고식을 선보여 이목을 사로잡았다. 강호동은 "옛날생각 난다. 20년전 추억이 새록새록 피어나온다"며 "어떻냐"고 물었고, 윤은혜는 "약간 최악인것 같다. 순간 내가 지금 뭐하고있는거지 생각했다"라며 "제가 10년동안 거의 종교생활만 해서 웨이브는 오랜만이다. 현타왔다. 술도 끊고 모든걸 끊었는데 여기서 지금 이걸 하고 있다. 오늘 가서 회개할거다. 시작부터 힘들다"고 토로했다.
[종합] 윤은혜 "김종국 좋아하냐고?"→노코멘트…"이용당한듯"('걍나와')
강호동은 과거 인기를 끌었던 예능 'X맨'을 언급했다. 당시 윤은혜는 '당연하지' 코너로 주목받았었다. 강호동은 "은혜 하면 빼놓을 수 없는 네 글자가 '당연하지'다"라며 "얄미울 정도로 잘했다. 나도 녹다운 몇 번 당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내 공격을 세 개만 받아 봐라"라더니 즉석에서 오랜만에 '당연하지' 진행에 나섰다.

강호동은 "다른 예능 다 나가는데 일부러 '런닝맨' 빼고 다 나가는 거지?", "철저하게 '런닝맨'만 안 나가는 거지?"라고 공격했다. 이어 "윤은혜가 제일 사랑하고 좋아하는 건 토마토, 스위스, 별똥별, KJK"라며 '김종국'을 언급했다. 윤은혜는 뒷목을 잡으며 게임을 끝냈다.

이를 들은 강호동은 "(유재석이) 방송에서 이용하는거 아니냐"고 이간질했고, 윤은혜는 부정하지 않고 "이용하셨네요"라고 말해 강호동을 당황케 했다. 그는 "생각해보니 그렇다. 날 그렇게 이용하고 '놀면 뭐하니?'에선 모른척하.고 호동오빠 말씀처럼 그렇게 이용하셨네? 몰랐는데 오빠 말 들으니 맞는것같다. 재석오빠가 이용한거다"라고 몰아갔다. 이에 강호동은 "재석아 미안하다.. 내가 사과할게.."라고 말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