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발 벗고 돌싱포맨'(사진=방송 화면 캡처)
'신발 벗고 돌싱포맨'(사진=방송 화면 캡처)


강주은이 '돌싱포맨'에서 이상민의 이혼 발표 기자회견 날 최민수의 등장 에피소드를 밝혔다.

16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최민수의 부인 강주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주은은 이상민에게 "항상 미안한 마음이다"라고 사과를 했다. 사연인즉슨 과거 이상민의 이혼 발표 기자회견장에 강주은의 남편 최민수가 난데없이 등장해 난감해진 적이 있었다고.


강주은은 "최민수가 기자회견이 있는 줄 모르고 바이크를 지나갔는데 기자분 중 한 명이 최민수를 그쪽으로 안내했다"라고 회상했다.


최민수는 이에 이상민보다 먼저 도착해 앉아 있게 됐고 최민수를 본 이상민은 "난 너무 진지했는데 순간 머리가 하애졌다"라고 밝혔다. 이후 이상민은 최민수의 발언을 떠올리며 "'너희 둘이 이러면 안 되는 거야. 이러지마'라고 하셨다"라고 전했고 탁재훈은 "코미디야 뭐야?"라고 말하며 폭소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