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사진=방송 화면 캡처)
'놀라운 토요일'(사진=방송 화면 캡처)



트와이스 모모가 나연을 향한 찐애정을 과시했다.


25일 밤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팝이면 팝마다 특집'으로 신곡 'POP'으로 솔로 변신한 트와이스의 나연과 그를 지원사격하러 나선 모모와 채영이 함께했다.

MC 붐은 "세 번째 방문이다. 두 번째 출연으로 알게 된 게 있냐"라고 물었고 나연은 "제가 잘 듣는 줄 알았다. 그런데 정말 못 듣더라"라고 답하는 솔직함을 보였다. 이어 "듣지는 못하니까 나중에 힌트를 듣고 영웅이 되고 싶다"라며 우승을 향한 집념을 내보였다.


한편 MC 붐은 모모와 채영에게 "지난 출연에 한 고집씩 했는데"라고 운을 뗐고 이에 모모는 "오늘은 나연 언니가 주인공이다. 그렇기 때문에 언니가 돋보여야 한다. 그래서 나에게 기회가 와도 언니에게 기회를 주겠다"라며 우정을 과시했다.


나연을 향한 모모의 훈훈한 우정을 본 신동엽은 "말하는 느낌이 이번 주 복권에 당첨이 되어도 나연한테 양보할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