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간' 수지, 10년 만에 화려한 네일한 이유 "처음으로 팁 붙여"


'도쿄 간' 수지, 10년 만에 화려한 네일한 이유 "처음으로 팁 붙여"
'도쿄 간' 수지, 10년 만에 화려한 네일한 이유 "처음으로 팁 붙여"
'도쿄 간' 수지, 10년 만에 화려한 네일한 이유 "처음으로 팁 붙여"
'도쿄 간' 수지, 10년 만에 화려한 네일한 이유 "처음으로 팁 붙여"
'도쿄 간' 수지, 10년 만에 화려한 네일한 이유 "처음으로 팁 붙여"
'도쿄 간' 수지, 10년 만에 화려한 네일한 이유 "처음으로 팁 붙여"
배우 수지가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수지는 26일 유튜브 'suzy'를 통해 '도쿄 브이로그' 영상을 게재했다.

수지는 일본 도쿄에 도착했다. 수지는 모자, 재킷, 치마, 가방, 신발까지 올블랙 스타일링으로 눈길을 끌었다. 시크한 룩과 달리 발랄한 매력으로 웃음을 안겼다.

수지는 현지의 식당을 찾았다. 테이블에 카메라 놓는 게 서툰 '초보 유튜버' 수지는 카메라에 자신이 나오자 "나온다"며 해맑은 면모를 드러냈다. '손톱 자랑 좀 해달라'라는 스태프의 요청에 "이거는 촬영 때문에 하긴 했는데 10년 만에 처음으로 팁을 붙이고 화려한 네일을 해봤다"고 밝혔다.

식당에서 식사를 마친 수지는 도쿄 거리를 걷기 시작했다. 아직까지 유튜브 브이로그 촬영이 어색했던 수지는 클로즈업이 자꾸 잡히자 "감독님이 클로즈업을 좋아하는 것 같다"며 웃음을 터트렸다. 그러면서 "제가 멀어지겠다"면서 자신이 움직여 카메라와 거리를 조절해 웃음을 안겼다.

수지는 라멘집 앞에 쪼그려앉아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기도 하고 일상용품 쇼핑을 하기도 하며 털털한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귀엽고 사랑스러운 수지의 모습은 눈길을 끌었다.

수지는 지난 6월 공개된 쿠팡플레이 '안나'에서 주인공을 맡아 열연했다. 지난 6일에는 새 디지털 싱글 'Cape'를 발매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