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소녀미를 뽐냈다.

장영란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와 진짜 덥다요. 저위 조심입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장영란은 외출을 나선 모습. 더운 날씨에 모자로 햇빛을 가렸다. 머리는 양갈래로 묶어 사랑스러운 스타일을 연출해 눈길을 끈다.

방송인 장영란과 한의사 한창은 2009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