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아시아 DB
사진=텐아시아 DB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를 통해 신드롬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배우 강태오가 입대를 앞두고 있다.

29일 강태오 소속사 맨오브크리에이션 측은 텐아시아에 "올해 반드시 군 입대를 해야 한다. 아직 영장은 나오지 않은 상태"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배우 본인은 워낙 운동을 좋아하고 남자다운 스타일이라 UDT나 해병대에 가길 원했다. 그러나 상황상 육군 현역 입대를 할 것 같다"라며 "빠르면 8월 말에서 9월 중에 입대 예정"이라고 밝혔다.

드라마 촬영이 끝난 현재는 광고 촬영, 라디오 등 입대 전까지 활발하게 연예계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강태오는 2013년 웹드라마 '방과 후 복불복'으로 데뷔, ‘오늘도 청춘’, '최고의 연인',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조선로코 녹두전’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호평을 받았다.

최근엔 박은빈과 함께 출연한 드라마 '우영우'를 통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저격하며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기도. 이는 주인공인 박은빈을 제친 기록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