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Christmas Tree’ 스포티파이 K팝 男솔로 최단 3000만 스트리밍



방탄소년단 뷔가 가창한 그 해 우리는’ 메인 OST ‘Christmas Tree’가 스포티파이에서 3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하며 최강음원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지난 22일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Christmas Tree’는 K팝 남자솔로 곡으로 최단기간인 29일 만에 3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하는 기록을 경신했다. 이는 한국 OST 역대 최단기간으로 뷔는 스포티파이에서 두 개의 기록을 동시에 보유하게 됐다.

24일 현재, ‘Christmas Tree’는 3115만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뷔는 스포티파이 글로벌 차트에서 K팝 남자솔로로 최장기간인 17일간 차트인해 최강솔로파워의 존재감을 입증하고 있다.
방탄소년단 뷔, ‘Christmas Tree’ 스포티파이 K팝 男솔로 최단 3000만 스트리밍
‘Christmas Tree’는 지난해 크리스마스이브에 공개되자마자 스트리밍, 세일즈 부문에서 막강한 음원파워를 과시하며 글로벌 음원차트를 강타하며 신기록을 수립하고 있다.

‘Christmas Tree’는 발매 첫날에만 146만 스트리밍을 기록하며 스포티파이 OST 부문에서 K팝 솔로 최고기록으로 데뷔했으며 스포티파이 ‘톱 송즈 글로벌’ 위클리 차트에 한국 솔로 아티스트의 OST 중 가장 높은 순위에 차트인 했다.

지난 13일 정식음원으로 발매한 일본에서는 한국 OST 최초로 스포티파이 위클리 차트에 입성했다.

‘Christmas Tree’는 헤어진 후 다시 만난 연인의 마음을 사실적으로 그려낸 드라마 ‘그 해 우리는’의 멜로씬에서 주인공들의 감정선을 끌어올리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심플하게 구성된 악기만으로 연주된 ‘Christmas Tree’는 화려한 연주 없이 음색과 감성만으로 노래를 이끌어 가는 뷔의 목소리의 힘을 보여주고 있다. 가수이자 연기자인 뷔는 경험을 바탕으로 드라마의 흐름을 섬세하고 감성적으로 표현하는 탁월한 능력으로 ‘Christmas Tree’ ‘Sweet Night’ 단 두곡으로 OST 황제의 자리에 올랐다.

‘Christmas Tree’는 캐럴송이 전 세계에 흘러나오는 크리스마스이브에 전격 발매, 시기상의 어려움을 뚫고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 100’에 차트인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빌보드 글로벌 200’ 영국 오피셜 차트, 일본 오리콘 차트 등 전 세계 차트 점령 등 화려한 기록을 경신하며 뜨거운 사랑을 입증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