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불후의 명곡 레드벨벳
불후의 명곡 레드벨벳


‘불후의 명곡’ 레드벨벳이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사했다.

7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의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는 고(故) 배호 편 2부로 진행됐다.

이날 예리, 아이린을 제외한 웬디, 슬기, 조이 레드벨벳 세 사람은 배호의 ‘안녕’을 열창했다.

세 사람은 첫 출연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하모니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애절한 멜로디를 화음으로 풍성하게 만들어 감동을 배가시켰다.

이날 ‘불후의 명곡’에는 박기영, 호란, 마마무, 배기성, 이세준, 테이, 손준호, 김필, 김형중, 레이지본, 견우, 레드벨벳이 출연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KBS2 ‘불후의 명곡’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