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131레이블 제공
사진=131레이블 제공


아티스트 비아이(B.I)가 '롤링라우드' 아시아 페스티벌에 참여한다.

14일 소속사 131레이블은 "비아이가 오늘 14일 태국 '롤링라우드' 페스티벌의 론칭을 발표하며 진행되는 프레스 공연에 메인 헤드라이너로 참여한다"라고 밝혔다.

'롤링라우드'는 미국에서 가장 큰 힙합 페스티벌로, 포스트말론, 칸예, 트래비스 스캇, 미고스 등이 출연해왔다. 오는 2023년에는 아시아쇼를 론칭하면서 태국에서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비아이는 한국 아티스트 대표로 태국 '롤링라우드' 페스티벌 라인업에 합류하는 것은 물론, 프레스 공연 헤드라이너로 선정되며 글로벌 영향력을 보여준다.

이를 비롯해 비아이는 자신의 아시아 팬미팅 투어와 '아마존 뮤직 페스티벌', '월드 디제이 페스티벌', 'WET! : WE TREND' 프리쇼 등 각종 무대에서 활약하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전 세계 관객들과 소통 중이다.

한편, 비아이는 올해 글로벌 앨범 프로젝트 'Love or Loved (L.O.L)'를 진행 중이다. 지난 5월에는 파트1 선공개 싱글 'BTBT'를 발매하고 스포티파이 55개 지역 '바이럴 50' 차트, 아이튠즈 49개 지역 K-POP 차트, 애플뮤직 46개 지역 K-POP 차트 1위 등의 호성적을 기록했다. 'BTBT'는 퍼포먼스 커버 및 SNS 챌린지로도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비아이는 현재 'Love or Loved (L.O.L)'의 첫 번째 EP를 준비 중이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