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원 (사진=뮤비 영상 캡처)
빅원 (사진=뮤비 영상 캡처)



아티스트 빅원이 더다이얼뮤직 합류 후 첫 싱글 ‘바람이 나를 안을 때’로 돌아온다.


빅원은 1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 등을 통해 신곡 ‘바람이 나를 안을 때’를 발매하고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바람이 나를 안을 때’는 봄바람이 불어올 때쯤 생각나는 애틋하지만 아련한 과거의 인연을 떠올리게 하는 가사가 특징인 펑크록 기반 사운드의 트랙이다. 고조감을 형성하는 보컬과 정점에서 터지는 밴드 악기들이 인상적인 곡으로, PRISMFILTER 밴드가 이번 곡의 작곡 및 편곡에 함께 참여하였다.


피처링 역시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더다이얼뮤직은 지난 16일 솔로 아티스트 JAY B가 빅원의 신곡에 피처링으로 참여한다고 밝혀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빅원 특유의 목소리와 JAY B의 감미로운 보컬이 서로 조화를 이루어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뮤직비디오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앞서 공개된 티저를 통해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던 뮤직비디오는 빅원 뿐 아니라 피처링에 참여한 JAY B도 전격 출연, 신곡이 가진 감성적이면서도 강렬한 분위기를 연출할 예정이다.


빅원은 수준 높은 음악성과 화려한 비주얼로 음악 씬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아왔다. 감성적인 멜로디와 가사를 자연스럽고 듣기 편하게 전달하는 빅원의 표현방식은, 쉴 새 없이 다양한 음악적 시도 속에서도 눈에 띄는 그만의 독보적인 색채를 보여준다.


이번 싱글 ‘바람이 나를 안을 때’는 빅원이 더다이얼뮤직에서 선보이는 첫 앨범이다.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빅원이 다시 한번 이미지 전환을 꾀하고 보다 성숙한 결과물로 돌아올지, 오늘 저녁 6시 공개되는 신곡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더다이얼뮤직은 워너뮤직코리아 자회사인 언컷포인트로부터 앨범 유통부터 음반 제작, 매니지먼트등 다양한 방면으로 서포트 받을 예정이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