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차학연/이승현 기자 Ish87@
차학연/이승현 기자 Ish87@


MBC ‘붉은 달 푸른 해’에 출연하는 차학연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붉은 달 푸른 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차학연은 극 중 아동 센터 시설 관리팀에 근무하는 이은호 역을 맡는다.

이날 차학연은 “대본이 시로 표현되서 어렵기도 했다. 하지만 캐릭터 한 명 한 명 그냥 그려지지 않고 연결되는 지점이 있다. 어렵기 때문에 ‘정말 한 번 연기해보고 싶은 작품’이라는 생각을 하면서 더 열심히 임하게 됐다”는 각오를 밝혔다.

또한 차학연은 “내가 ‘붉은 달 푸른 해’의 1등 팬이라고 생각한다. 은호 역으로 자연스럽게 묻어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詩)를 단서로 진실을 추적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MBC ‘화정’ ‘이상 그 이상’ 등을 연출한 최정규PD와 MBC ‘케세라세라’,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등을 집필한 도현정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는 21일 오후 10시 ‘내 뒤에 테리우스’ 후속으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