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OCN ‘애타는 로맨스’/사진제공=가딘미디어
OCN ‘애타는 로맨스’/사진제공=가딘미디어


‘애타는 로맨스’의 배우들이 본방사수를 부르는 홍보 릴레이에 나섰다.

OCN ‘애타는 로맨스’(극본 김하나, 김영윤 연출 강철우)가 1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배우 성훈(차진욱)과 송지은(이유미), 김재영(정현태)이 독려 메시지를 전한 것.

아찔하고 달달하게 드라마를 이끌어갈 세 사람은 싸인과 함께 애정이 듬뿍 담긴 친필 메시지로 시청자들의 본방 사수 유혹을 더하고 있다. 특히 고당도 로맨스를 선보일 성훈과 송지은은 ‘4월 17일 밤 9시, OCN 로코드라마 ’애타는 로맨스‘ 첫방송 많이 사랑해 주세요’, ‘많이 시청해주세요’라며 멘트마저 닮은 커플임을 인증하고 있다.

여기에 송지은의 ‘남사친(남자 사람 친구)’이자 잘 나가는 여행 작가 정현태(김재영) 역으로 올 상반기, 만인의 ‘남삼친(남자친구 삼고 싶은 친구)’ 자리를 노리는 김재영은 훈훈한 비주얼로 본방 사수를 유도하고 있다.

이처럼 보는 이들의 입꼬리를 절로 올라가게 하는 배우들의 순정만화 비주얼과 환한 분위기는 이들이 드라마 속에서 펼칠 활약상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

특히 극 중 세 사람은 아슬아슬한 삼각관계로 얽히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라고. 때문에 이들의 관계 역시 놓쳐서는 안 될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한편, 드라마 ‘애타는 로맨스’는 원나잇 스캔들로 엮인 두 남녀, 성훈과 송지은(이유미)이 3년 후 까칠한 본부장과 그의 회사 사내식당 신참 영양사로 재회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아낼 작품.

오는 17일 오후 9시 OCN에서 첫 방송되며 매주 월, 화 오후 9시에 안방을 찾아간다. 매주 금, 토 0시에 ‘옥수수(oksusu)’에서도 선공개로 만나볼 수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