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윤민수, 더원 / 사진제공=MBC
윤민수, 더원 / 사진제공=MBC


‘듀엣가요제’ 설을 맞아 더욱 화려한 듀엣 무대가 펼쳐진다.

27일 방송되는 설 특집 MBC ‘듀엣가요제’에서는 지난 추석 특집과 마찬가지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레전드급 선배 가수와 숨은 실력파 후배 가수가 듀엣으로 함께 만나는 특별한 무대를 펼치게 된다.

1라운드에서는 선배 가수들의 대표곡으로 경연이 펼쳐진다. 특히 이날 무대는 김도향, 윤민수, 더원, 신효범, 소찬휘, 박완규, 이영현이라는 쉽게 보기 힘든 화려한 선배 가수 라인업이 예고돼 더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이 가운데서도 윤민수와 더원의 맞대결이 눈길을 끌고 있다. 윤민수는 감성 발라드의 일인자이자 ‘나가수’ 명예졸업자 출신으로서 “우승하는 법을 안다”며 경연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나가수 2’에 이어 ‘복면가왕’ 우승을 차지하고, 대륙까지 점령한 더원은 ‘믿고 듣는 가왕’으로 익히 알려져 있다. 윤민수와 더원은 서로의 출연 소식에 ‘어마어마하다’, ‘이런 라인업이 가능하냐’는 등의 반응을 보이며 혀를 내둘렀다.

윤민수와 더원은 각자 최고의 히트곡으로 ‘듀엣 열창’을 선보여 스튜디오의 분위기는 어느 때보다도 후끈했다는 후문이다. 닮은꼴로 유명한 두 사람은 똑 닮은 외모만큼 막상막하의 가창력으로 폭발적인 무대를 완성해 감탄을 자아냈다. 윤민수와 더원이 펼친 정면 승부의 결과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윤민수와 더원의 역대급 맞대결 무대는 이날 오후 9시 20분 MBC ‘듀엣가요제’에서 만나볼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