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판타스틱 듀오’ / 사진=방송 화면 캡처
SBS ‘판타스틱 듀오’ / 사진=방송 화면 캡처


가수 김윤아의 남편 김형규가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윤아는 2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 듀오(이하 판타스틱 듀오)’에 듀오를 찾기 위해 나섰다.

이날 김윤아의 소개가 이어졌고, 패널로 참여한 남편 김형규는 “내가 알기론 우리나라 싱어송라이터 중 작사, 작곡을 가장 많이 한 가수”라며 칭찬했다.

이어 김형규는 “나는 개인적으로 ‘꿈’이라는 노래와 ‘은지’라는 노래를 좋아한다”고 고백했다. 생소한 제목에 서장훈은 “대중적으로 알려진 게 많은데…”라며 투덜거렸다.

알고 보니 두 곡은 곧 발표될 김윤아의 신곡. 교묘하게 신곡 홍보를 한 김형규를 본 김윤아는 호탕하게 웃으며 자랑스러워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