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시우 기자]
‘닥터 스트레인지’
‘닥터 스트레인지’


마블 히어로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의 두 번째 공식 티저 포스터를 공개됐다.

12일(현지시간) 마블 스튜디오는 베네딕트 컴버배치 주연의 ‘닥터 스트레인지’의 티저 포스터 2종을 선보였다.

앞서 공개된 포스터에는 붉은 망토를 걸친 닥터스트레인지의 뒷모습이 담겼다. 이어 그의 앞모습이 담긴 포스터가 추가 공개 돼 팬들의 눈길을 끈다.

두 번째 포스터에는 닥터 스트레인지 역의 베네딕트 컴버배치가 마법을 부리는 보습이 담겼다. 손가락 뒤로 투영된 눈빛이 인상적이다. 포스터에는 ‘2016.11.4’라는 개봉일도 표시돼 있다.

닥터 스트레인지
닥터 스트레인지

‘닥터 스트레인지’는 괴짜 외과의사였지만 지구에서 가장 강력한 마법사인 소서로 수프림이 된 히어로 닥터 스트레인지에 대한 영화다. 유체이탈, 공간 이동 및 다양한 마법 주문을 구사하는 닥터 스트레인지는 마블의 세계를 초자연의 세계로 확장시키는 인물이 될 전망이다.

스콧 데릭슨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 영화는 베네딕트 컴버배치와 매즈 미켈슨, 체웨텔 에조오포 외에도 틸다 스윈튼, 레이첼 맥아덤즈 등이 출연한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제공. 마블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