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언프리티랩스타2
언프리티랩스타2


예지와 수아가 마지막 솔로 배틀을 겨뤘다.

3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언프리티 랩스타2’에서는 영구 탈락자를 가리는 팀워크 배틀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예지는 수아와의 팀워크 배틀에서 가사실수를 해 전체 4위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두 사람은 솔로 배틀로 영구 탈락자 한 명을 선정해야 했다. 예지는 자책감에 솔로 배틀을 포기하겠다고 밝혔지만 제작진들이 이를 말렸다. 예지가 포기한 자리에 수아가 올라간다고 해서 수아 마음이 편치 않을 것이라는 것.

결국 예지는 최선을 다해 마지막 솔로 배틀에 임했다. 예지가 평소 실력대로 무대를 소화해내자 다른 참가자들은 “수아가 안 됐다”, “수아를 어떻게 보내냐”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net ‘언프리티 랩스타2′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