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KBS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불후의 명곡’ 울라라세션이 특유의 유쾌한 무대를 선보였다.

4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전설 김지애-문희옥 특집으로 이세준, 황치열, 버즈, 남상일, 김연지, 울랄라세션, 세발까마귀가 출연했다.

이 날 울라라세션은 김지애의 ‘얄미운 사람’을 선곡했다. 멤버들은 노인 분장을 하고 책상과 의자를 사용해 유쾌한 무대를 선보였다.

울랄라세션은 퍼포먼스의 끝판왕 답게 뮤지컬을 연상시키는 무대와 폭발적인 가창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