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X제이쓴, 코인 스터디 참석
가상화폐에 대한 A to Z
'와카남'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와카남'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새 예능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이하 ‘와카남’)가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흥미로운 코인 스토리를 예고했다.

‘와카남’은 변화된 시대에 따라 경제력이 높은 아내가 늘어나고 있는 생활 트렌드를 적극 반영한, 전 세대를 아우르는 ‘뉴노멀 가족 리얼리티’다.

이와 관련해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와카남’ 1회에서는 ‘희쓴부부’ 홍현희와 제이쓴이 가상화폐 스터디까지 참석하며 코인 공부에 나서는 모습을 담긴다. 특히 제이쓴은 한때 무려 400%의 수익률을 달성했지만, 현재 약 –70% 가까이 하락한 수익률을 공개, 모두를 놀라게 했던 상황. 이하정 역시 가상화폐로 현재 –40%의 손실을 기록 중이라며 코인이 반 토막 난 안타까운 사연을 드러낸다.

이후 가상화폐 스터디에 참석한 희쓴 부부는 직접 코인 채굴자와 만남을 가진다. 그리고 코인 채굴자가 실시간으로 진행되고 있는 가상화폐 채굴 현장을 직접 공개하며 코인 채굴로 벌어들인 수익을 조심스레 공개하자, 희쓴부부는 물론 스튜디오마저 술렁이고 말았다고. 이어 최초 코인 거래부터 코인으로 4000억 원짜리 피자를 구매한 사람 등 가상화폐와 관련된 숨겨진 이야기가 소개되면서 모두를 집중하게 만든다.

무엇보다 암호화폐 전문가가 직접 잘못된 코인 투자법 및 95%까지 코인 투자 실수를 줄일 수 있는 핵심 전략 등 시크릿 코인 투자 전략을 제시, 전국에 불고 있는 코인 스터디 열풍에 힘을 보탠다.

홍현희는 인생 최초로 가상화폐 투자에 도전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휘몰아치는 긴장감 속 홍현희가 매수를 시도한 찰나, 코인이 폭락하는 비상사태가 발발한 것. 하지만 코인 스터디를 진행한 이후 수익률이 공개되자 대반전이 일어나 모두의 입을 다물지 못하게 만들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제작진은 “변화된 생활 트렌드를 반영, 안전하고 유익한 코인 투자에 대한 정보를 담고자 했다”며 “전국의 투자자들과 예비 투자자들이 암호화폐에 관한 알찬 내용을 많이 얻을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