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로부부' 서동주./ 사진=채널A 방송화면
'애로부부' 서동주./ 사진=채널A 방송화면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채널A, SKY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 솔직한 입담을 대방출했다.
서동주는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애로부부'에서 결혼 27년 차 중년 부부의 위기를 담은 애로 드라마를 보며 거침없는 리액션과 적극적인 추리를 이어나갔다.

이날 서동주는 사연에 폭풍 이입하며 마치 자신의 일처럼 함께 분노하거나, 속 시원한 사이다 발언을 서슴지 않으며 공감대를 자극했다.
또한 서동주는 법에 대한 해박한 지식으로 상황에 대한 이해를 도운 것은 물론, 진솔한 속내를 밝히며 시청자들의 몰입도까지 높였다.
서동주는 '애로부부' 등 방송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