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므라이스' 요리 주제
밥+달걀+케첩 콜라보
"나 자체가 오므라이스"
'백파더' / 사진 = MBC 영상 캡처
'백파더' / 사진 = MBC 영상 캡처


대세 듀오 노라조가 오므라이스로 변신했다.

노라조(조빈, 원흠)는 9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에서 주제 소개에 나섰다.

이날 타이머 밴드로 출연한 노라조는 "이번 주 요리는 밥과 달걀과 케첩의 환상의 콜라보레이션 오므라이스"라고 외친 뒤 '오므라이스'라는 제목으로 '슈퍼맨'을 개사해 열창했다.

노라조는 오므라이스를 연상케 하는 노란색, 흰색 조합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특히 조빈은 오므라이스 모자와 볼레로로 시선을 모았다. 여기에 케첩이 흘러내리는 듯한 장식을 더해 즐거움을 선사했다.

조빈은 "나 자체가 오므라이스다. 야채를 넣어서 볶은 볶음밥이고, 달걀에 케첩을 올린 것"이라고 의상 콘셉트를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