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호자 착하다고 한 맬러뮤트
강형욱 보자 야수로 돌변
"수틀리면 화내는 개, 순하지 않아"
'개는 훌륭하다' 예고/ 사진=KBS2 제공
'개는 훌륭하다' 예고/ 사진=KBS2 제공


KBS2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의 개통령 강형욱이 맬러뮤트에게 갑작스러운 공격을 받았다고 해 충격을 자아내고 있다.

오늘(7일) 방송되는 ‘개훌륭’에서는 반려인들의 로망견 3종인 맬러뮤트, 셰퍼드, 진돗개 가족이 출연한다. 보호자는 맬러뮤트 대장군이 가장 사람을 좋아하고 순한 성격이지만 함께 지내는 개들과는 문제를 일으킨다고 고민을 호소했다.

이에 개통령 강형욱은 마당에서 지내는 개들의 환경과 생활 등을 꼼꼼히 살펴보고 근본적인 원인을 찾기에 나섰다. 이후 행동교정에 돌입한 강형욱은 산책 훈련에 돌입했고, 대장군에게 입마개와 목줄을 하게 하던 중 뜻밖의 상황과 맞닥뜨리고 말았다.

바로 보호자들이 가장 착하다고 호언장담했던 대장군이 갑자기 강형욱에게 달려들어 공격을 하게 된 것. 뿐만 아니라 대장군을 통제하는 과정에서 입마개마저 벗겨지고 말아 지켜보던 이경규와 장도연도 놀란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무엇보다 보호자들 역시 대장군이 돌변한 모습에 충격에 빠지고 말았다는 후문이다.

이에 강형욱은 “수틀리면 화를 내는 개는 순한 개가 아니다”고 일침을 가해 과연 대장군의 진짜 속내는 무엇인지, 그리고 행동교정에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개는 훌륭하다’는 오늘(7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