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제이, '홍콩 배우' 닮은 ♥연하 예비남편 최초 공개('나혼산')


허니제이, '홍콩 배우' 닮은 ♥연하 예비남편 최초 공개('나혼산')
허니제이(정하늬)의 1살 연하 예비신랑이 최초 공개됐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댄서 허니제이의 예비 신랑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켰다. 그는 훤칠한 외모와 '스윗함'을 자랑한 정담이라고 소개됐다.

이날 허니제이는 어머니와 함께 셀프 웨딩스튜디오를 찾아 모녀 웨딩사진에 나섰다. 촬영이 한창인 도중 허니제이의 예비신랑 정담이 깜짝 등장했다. 박나래는 허니제이 남편의 훈훈한 비주얼에 "엄청 잘 생기셨다"며 부러운 눈길을 보냈다.

허니제이의 예비 남편은 허니제이 모녀를 보자마자 다정하게 끌어 안았고, 꽃다발까지 사 오는 센스까지 자랑했다. 더불어 장모를 위해 직접 손편지와 악세서리 선물을 준비해오기도. 허니제이 모녀는 사랑꾼 정담의 모습에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다.

정담은 "댄서 허니제이 예비남편 러브 아빠 정담이라고 합니다. 그 동안 예뻐해주셔서 감사드린다. 이제는 제가 데려가서 예뻐하면서 잘 살겠습니다"라고 환하게 웃었다.

허니제이는 “저를 좋은 사람으로 성장시켰던 시간이다. 혼자 있는 시간에 대한 소중함. 누군가와 함께하는 소중함, 모든 것을 알 수 있게 도와준 시간이다. 혼자 행복할 줄 알아야 함께도 행복할 수 있다. 저는 충분히 혼자 행복했기 때문에 셋이 행복하겠다”라고 미소지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