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 새 운명부부 임창정, 서하얀의 첫 예고가 공개됐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는 가수 임창정이 그동안 방송에서 공개한 적 없는 아내 서하얀 씨와의 결혼 생활을 최초로 공개한다.

본 방송에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일곱 식구의 북적북적한 일상이 공개됐다. 특히 임창정, 서하얀 부부는 하루의 시작부터 ‘동상이몽’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아침에 눈을 뜨자마자 배가 고프다는 임창정을 위해 서하얀은 7첩 반상을 차려냈다. 임창정은 “내가 제일 좋아하는 반찬 다섯 가지. ‘창정이 정식’”이라며 자랑했다.

이어 5형제가 한 명씩 등장했고, 서하얀은 아이들의 식사는 물론 등교 및 등원 준비까지 하느라 정신없는 아침을 보냈다. 반면 임창정은 침대에서 휴대폰을 보며 느긋했다. 임창정은 아이의 등원 준비를 도와달라는 요청에도 서투른 모습을 보여 서하얀을 답답하게 했다. 막내의 양치질을 제대로 시키지 못하는가 하면 아이의 얼굴에 로션을 발라주려는 아내를 향해 “얘 세수 안 했는데? 세수해야 해?”라고 한 것. 결국 서하얀의 표정은 순식간에 굳어져 긴장감을 높였다.

이에 두 사람의 일상은 어떨지, 역대급 ‘이몽부부’ 임창정, 서하얀의 결혼 생활은 오는 2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