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진희, 속마음 고백
"팀에 폐 지적, 속상해"
속상함→각오 밝혀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장진희가 지적에 속마음을 전했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는 원더우먼과 액셔니스타의 대결이 그려졌다.

대결에 앞서, 액셔니스타의 골키퍼 장진희의 연습 과정이 공개됐다. 장진희는 "'너만 나가면 액셔니스타 우승한다', '골키퍼만 실력 발전이 안 됐다', '왜 쟤는 저 팀에서 폐가 되고 있냐'는 지적이 있었다. 솔직히 속상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장진희는 "일주일에 연습 9번, 많이할 때는 10번도 한다. 아침 저녁으로 한다. 코치님이 쉬라고 할 정도로 하고 있다. 그런데 쉴 수가 없다. 진짜 잘하고 싶다. 누구나 다 잘하고 싶지 않나. 그런데 나는 포기 못 하겠다. 이제야 열심히 한 게 보이는구나, 인정해 줄 때까지 포기하고 싶지 않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