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영상 캡처.
사진=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영상 캡처.


정준하, 신지가 '2021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라디오부문 신인상을 수상했다.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전현무, 배우 이상이, 가수 겸 배우 김세정이 진행을 맡았다.

'정준하, 신지의 싱글벙글쇼'로 트로피를 받은 정준하는 "4년 만에 '연예대상'에 초대해준 것도 감사한데 신인상도 줘서 감사하다. 이 나이에 신인상을 다 받아본다. 몸이 좀 긴장해서 눈병이 나서 안대를 썼다"고 밝혔다.

이어 "나른한 점심 일상에 웃음을 드릴 수 있는 라디오 계속 하겠다. 신지야 잘해보자"라고 덧붙였다.

신지는 "너무 떨려서 2007년 연예대상에 왔었다. 그때도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정준하 씨와 특별상을 받았다. 올해 좋은 일이 많이 있었다. 그 시작점이 싱글벙글쇼 DJ가 아니었나 싶다"고 감사를 표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