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라디오쇼' 보이는 라디오./
'박명수 라디오쇼' 보이는 라디오./


방송인 박명수가 KBS 연예대상 비화를 밝혔다.

박명수는 27일 방송된 KBS쿨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2021 'KBS 연예대상'을 통해 받은 '올해의 DJ상' 트로피를 자랑했다.

이날 박명수는 오프닝에서 "올해의 DJ 상은 여러분이 준 것"이라며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이어 "트로피 를 보여 드리려고 가져왔다. 남창희, 윤정수랑 같이 주길래 같은 레벨로 보나 했는데 다르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또한 박명수는 "'꽃 왜 안 받았냐'고 물어 보시는데, 그 날 꽃을 돌려 쓰더라. 줬다가 다시 내놓으라고 해서 그랬다"고 털어놨다. 시상식 당시 박명수는 무대 위에 놓여진 트로피는 챙기고 꽃은 내던져 웃음을 안겼다.

박명수는 "라디오는 할 일 없다고 하는게 아니다. 라디오를 정말 사랑해야 한다"라며 "청취자 한분 한 분이 소중하다. 그런것들이 저를 지켜주는거다. 애청자 여러분 감사하다. 두 배 세 배 웃음으로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