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딸' 재시, 16살이라고 하기엔 탈아시아급 골반 라인[TEN★]


이동국 딸 재시가 넘사벽 몸매를 뽐냈다.

재시는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재시는 골프 브랜드 M사 옷을 입고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드러냈다. 16살임에도 넓은 골반에 탄탄한 바디라인을 자랑했다.

한편 이동국 가족은 KBS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큰 인기를 끌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