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윤아 /사진제공=씨네21
임윤아 /사진제공=씨네21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겸 배우 임윤아가 '씨네21' 단독 커버를 장식했다.

17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임윤아는 지난 16일 발행된 씨네21 1373호 커버 모델로 발탁됐다. 임윤아는 깊이 있는 눈빛으로 우아한 분위기를 자랑했다.

임윤아는 올해만 다섯 번의 다양한 패션 매거진 커버 촬영을 진행해 패션계에서의 스타성과 영향력을 입증했다. 이어 이번에는 영화 전문지의 얼굴로 선정돼 배우로서의 입지를 단번에 보여주고 있다.

특히 임윤아는 현재 절찬 상영 중인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감독 이석훈)에서 뷰티 유튜버 박민영 역을 맡아 사랑스럽고 능청스러운 면모의 캐릭터를 맛깔나게 소화했다. 400만 관객 돌파를 이끌며 충무로에서 사랑받는 배우의 저력을 증명해냈다.

또한 이날 종영 예정인 MBC 금토드라마 '빅마우스'에서는 해결사 본능을 가진 베테랑 간호사 고미호 역을 맡아 권력에 맞서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탄탄한 연기력으로 표현하고 있다.

이에 영화와 드라마를 동시에 접수하며 흥행 퀸에 등극한 만큼, 임윤아의 앞으로 행보는 어떨지 관심이 집중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