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상욱♥' 차예련, 열이 40.5도까지…응급실行 "몸이 맘 같지 않아"[TEN★]


사진=차예련 인스타그램
사진=차예련 인스타그램
배우 차예련이 고열로 인한 괴로움을 토로했다.

차예련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국… 응급실. 늘 웃으려고 하고, 늘 아프지 않기 위해, 늘 피해를 주지 않기 위해, 늘 씩씩한 척 애를 썼지만… 내 몸은 내 맘 같지 않네요… 열만 떨어져라… 제발"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온도계는 40.5℃를 나타내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주사를 꽂아둔 팔이 보인다. 네티즌들은 차예련의 건강을 걱정하며 "무리하셨나봐요", "아프지마세요", "빨리 회복하길 바라요" 등 응원의 댓글을 남겼다.

주상욱과 차예련은 2017년 결혼,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차예련은 현재 KBS2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 출연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