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슈퍼 참치', 틱톡 #SuperTuna 3억5천만뷰...방탄 댄서들도 챌린지


방탄소년단(BTS) 진의 슈퍼참치가 4개월째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슈퍼 참치(Supertuna)는 낚시가 취미인 진이 만선의 염원을 담아 만든 곡으로 지난해 자신의 생일을 맞아 팬들에게 공개됐다.

이 곡은 공개직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세계적 신드롬과 슈퍼참치 챌린지 열풍을 일으켰다.

지난 27일 글로벌 쇼트 영상 플랫폼 틱톡(TikTok)에서 슈퍼 참치의 해시태그 #SuperTuna가 3억 5000만 뷰, 관련 해시태그 총 조회수 5억 9000만 뷰를 돌파하며 대 기록을 이뤘다.

누구에게나 신나는 멜로디와 쉽게 따라 출수있는 안무를 만들고자 한 그의 진심이 통한 '슈퍼참치'로 진은 싸이(PSY)의 '강남스타일' 기록을 뛰어넘어 16일 동안 전 세계 유튜브 음악 부문에서 1위를 한 최초의 K팝 솔로 가수가 됐다.
방탄소년단 진 '슈퍼 참치', 틱톡 #SuperTuna 3억5천만뷰...방탄 댄서들도 챌린지
최고 인기 어린이 채널들인 뽀로로, 아기 상어, 핑크퐁, 코코몽, 펭수 등이 '슈퍼 참치' 챌린지에 동참하며 어린이들의 관심을 끌었다.

또 주중 한국 대사관과 해양수산부를 비롯해 서울시, 충주시, 군포시, 대전 유성구, 서울 송파구, 평택시 등 수많은 지자체와 한국관광공사, 대구 문화방송, 수산업계 종사자들 등 수많은 사람들이 챌린지에 참여하며 슈퍼참치의 식을줄 모르는 인기를 증명했다.
방탄소년단 진 '슈퍼 참치', 틱톡 #SuperTuna 3억5천만뷰...방탄 댄서들도 챌린지
방탄소년단의 댄서들도 슈트를 맞춰 입고 틱톡에 챌린지 영상을 올리며 방탄소년단 팬들의 응원을 받았다.

또 한국 프로농구팀 '원주 DB 프로미'의 마스코트도 하프타임에 슈퍼참치 댄스를 선보이며 귀여운 동작을 소화하기도 하고 파워 넘치는 브레이크 댄스도 곁들여 팬들의 박수를 받았다.

이번달 열린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SEOUL'의 라이브 뷰잉을 찾은 과테말라등 여러 나라의 팬들도 콘서트가 끝나고 난 후 '슈퍼참치'의 안무 동영상을 스크린에 띄우고 모두 함께 챌린지를 이어나갔다.

이처럼 슈퍼참치의 신나는 리듬은 많은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주며 식을줄 모르는 인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