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안보현의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배우 안보현의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망나니 재벌 2세 장근원 역으로 열연한 배우 안보현의 화보가 21일 공개됐다.

안보현은 화보를 통해 부드러우면서도 따뜻한 매력으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이태원 클라쓰’로 상상도 못 할 만큼 큰 사랑을 받았다는 안보현은 “장근원은 연기 인생의 도전이자 터닝포인트”라고 밝혔다. 그는 “연기를 향한 간절함 덕분에 악역에 도전할 수 있었다”고 털어놓았다.
안보현의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안보현의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몰입도 넘치는 역할 때문에 부정적인 반응이 많았을 것 같다는 물음에는 “욕을 많이 먹어서 뿌듯했고 오래 살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웃었다.

극 중 이호진(이다윗 분)과의 사물함 장면에 대해서는 “극의 시발점 같은 장면이라 부담감이 컸다”며 "원작의 탄탄한 전개 덕에 웹툰 자체가 오히려 배우들의 콘티북처럼 느껴졌다"고 설명했다.

또한 “아직 사랑의 결실을 맺어 본 캐릭터가 없다”며 “멜로에 꼭 도전하고 싶다“고 소망했다.

한편 안보현은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일상을 최초로 공개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