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사옥 폐쇄, 긴급 방역 조치"
한 달전부터 전직원 재택근무
CJ ENM 로고 / 사진 = CJ ENM 제공
CJ ENM 로고 / 사진 = CJ ENM 제공


CJ ENM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8일 CJ ENM 측은 "28일 CJ ENM 직원 1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현재 코로나 감염 예방을 위해 사옥 전체를 폐쇄하고 긴급 방역 조치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CJ ENM은 2월 27일부터 불가피한 상황을 제외한 전 임직원 대상 재택 근무를 실시하고 있으며, 부득이 출근하는 직원들은 체온 확인 절차를 거치고 있다"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한편, 정부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확산됨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