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원상(왼쪽), 장소연/사진제공=각 소속사
박원상(왼쪽), 장소연/사진제공=각 소속사


MBC ‘웰컴2라이프’(연출 김근홍, 극본 유희경)에 배우 박원상, 장소연이 출연한다.

‘검법남녀2’ 후속으로 오는 7월 말 처음 방송되는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죽다 살아난 ‘법꾸라지’ 변호사가 정의사회 구현을 위해 개과천선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이다.

이 가운데 박원상은 세경지검을 대표하는 부장검사 오석준 역을 맡았다. 오석준은 후배 검사들이 피해 다닐 만큼 괄괄한 성격의 소유자로, 대충 일하는 후배들을 괴롭히는 재미에 사는 일 중독자. 평행세계에서 검사가 된 이재상(정지훈)과 사사건건 투닥거리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드라마 ‘아는 와이프’ ‘조작’, 영화 ‘크게 될 놈’ ‘7번방의 선물’ ‘남영동1985’, 뮤지컬 ‘달빛요정과 소녀’ 등에서 활약한 박원상과 정지훈의 호흡이 기대된다.

그런가 하면 매 작품마다 실감나는 현실 연기로 시선을 고정시키고 있는 장소연이 세경지검 검찰 사무관 방영숙 역으로 합류했다. 방영숙은 조용하고 일 솜씨 꼼꼼한 만능 일꾼으로 모든 검사가 탐내는 인재. 평행세계에서 검사인 이재상의 실무관으로 그의 정곡을 찌르는 충언을 서슴지 않는 모습으로 관심을 높일 예정이다.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진심이 닿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흉부외과’ 등을 통해 현실 공감 연기를 펼쳐온 장소연이 ‘웰컴2라이프’에서 보여줄 모습이 궁금하다.

‘웰컴2라이프’ 제작진은 “탄탄한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으로 정평 난 배우 박원상-장소연이 합류해 든든하다”며 “작품마다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던 명품 배우들의 조합이 큰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 오는 7월 말, 안방극장을 찾을 ‘웰컴2라이프’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