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SBS 연기대상
2014 SBS 연기대상


2014 SBS 연기대상

배우 이광수가 재치 있는 수상소감으로 웃음을 이끌어냈다.

31일 오후 서울 삼성동 COEX D홀에서 진행된 ‘2014 SBS 연기대상’에서 이광수는 ‘괜찮아 사랑이야’로 미니시리즈 부문 특별연기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광수는 “영광이다. 괜찮아 사랑이야를 통해 연기를 하고 처음으로 상을 받는다. 현장에서 배운 것 잊지 않고 기억하면서 좋은 연기자 되겠다”라며 “열심히 해서 성동일 선배처럼 좋은 아빠 좋은 남편 좋은 연기자 되겠다”라고 전했다.

이에 성동일의 얼굴이 카메라에 잡히자 성동일은 민망한 표정을 지었다.

성동일의 이같은 표정에 이휘재가 “성동일 선배가 창피해한다”라고 거들자 이광수는 “(성동일 선배가) 이런 거 좋아한다”라고 들려줘 폭소를 자아냈다.

이날 시상식은 박신혜, 이휘재, 박서준이 진행을 맡았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