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박준금이 24살 차 의남매 최진혁의 목소리가 들어본 남자 목소리 중 최고라고 칭찬했다.

4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는 ‘의남매 특집’으로 꾸며져 최진혁, 박준금, 박경림, 박수홍, 김예원, 황광희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등장부터 ‘동굴 목소리’로 여심을 녹인 최진혁은 예능에 잘 등장하지 않는 스타라 MC들의 이목을 끌었다.

MC 유재석은 “진짜 의남매 맞냐”고 최진혁에 물었고, 최진혁은 대선배 박준금의 시선을 의식 한 듯 대답을 머뭇거려 웃음을 자아냈다.

박준금은 최진혁과의 인연에 대해 “연이어 엄마로 등장해서 인연을 맺게 됐다”라며 “진혁씨가 ‘구가의 서’에서 월령 역으로 나왔을 때 너무 멋있었다. 통화 할 일이 있었는데 태어나서 들어본 남자 목소리 중 최고였다”는 말로 애정을 드러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