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NX, 데뷔 첫 주 활동 마무리…강렬한 첫인상


피네이션(P NATION) 첫 번째 보이그룹 TNX(티엔엑스)가 데뷔 첫 주 활동을 마무리했다.

TNX(최태훈, 우경준, 장현수, 천준혁, 은휘, 오성준)는 지난 20일 KBS ‘뮤직뱅크’, MBC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핫한 데뷔 스테이지를 꾸몄다.

지난 17일 첫 번째 미니앨범 ‘WAY UP’을 발매하며 가요계에 데뷔한 TNX는 타이틀곡 ‘비켜’와 수록곡 ‘180초’ 무대를 통해 글로벌 팬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먼저 TNX는 타이틀곡 ‘비켜’를 통해 웅장한 스케일의 무대 연출과 몸이 부서질 듯한 폭발적 퍼포먼스로 패기 넘치는 무드를 이끌며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했다. 오케스트라에서 브라스로 이어지는 다이내믹한 편곡 또한 힘찬 발걸음을 연상케 하는 안무와 어우러져 트렌디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무엇보다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콕콕 찌르는 듯한 포인트 안무 ‘포인트 춤’이 훅킹한 후렴 파트와 뚜렷한 기승전결에 힘을 보태며 듣고 보는 재미를 선사했다.

수록곡 ‘180초’ 무대 또한 하나가 된 여섯 소년의 아이덴티티에 색다른 흥을 부여하며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했다. 펑크와 트랩, 록앤롤 사운드의 환상적인 조합이 재치 넘치는 노랫말과 맞물려 ‘흥의 끝판왕’다운 무대를 보여줬다.

이처럼 TNX는 전혀 다른 색깔의 무대 위 퍼포먼스만으로 여섯 멤버의 첫인상을 강렬하게 풀어냈다.

데뷔 첫 주 만에 유니크한 서사와 찬란한 성장 스토리를 그려내며 ‘완성형 아이돌’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는 TNX의 앞으로의 행보에 더욱 많은 관심이 모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