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에스파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스파 첫 번째 미니앨범 '새비지(Savage)'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인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2'에서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20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에스파 첫 미니 앨범 'Savage'가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2'에서 사용자 경험(UX) – 패키징 UX 부문 본상을 받았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미국의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히는 디자인 분야의 최고 권위의 상이다. 이번 'iF 디자인 어워드 2022'에서는 전 세계 57개국 1만 1000여개의 출품작이 경쟁을 벌였다.

에스파의 첫 번째 미니앨범 'Savage'(P.O.S. Ver)는 아바타 'ae'(아이) 멤버들과 함께하는 에스파의 메타버스 세계관을 담았다. 팬들이 직접 가상 공간인 '광야(KWANGYA)'를 체험할 수 있는 패키징이 특징이다.
에스파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에스파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또한 이동의 매개체인 포털을 키 이미지로 사용, 앨범 케이스 자체도 웜홀의 형태를 차용했다. 팬들은 음악이 담긴 CD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SMTOWN AR)으로 인식해 광야를 360°로 체험할 수 있다는 점에서 높이 평가받았다.

이는 앨범에 단순히 음악을 저장해 전달하는 매체 이상의 기능을 부여, 에스파만의 독특한 세계관 스토리를 사용자 경험의 영역으로 발전시킨 것으로, 음반에 대한 새로운 방향성과 에스파의 다음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앞서 에스파의 'Savage'는 발매 직후 국내 주요 음원, 음반 차트 1위에 오른 것은 물론, '빌보드 200'에 20위로 처음 진입해 K팝 걸그룹 첫 앨범 사상 최고 순위를 기록했다. 빌보드 총 10개 차트에 입성하는 등 국내외로 뜨거운 인기를 얻었다.

한편 SM엔터테인먼트는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소녀시대 정규 3집 '더 보이즈(The Boys)', 정규 4집 '아이 갓 어 보이(I Got a Boy)', 슈퍼주니어 정규 7집 스페셜 에디션 '디스 이즈 러브(THIS IS LOVE)', 에프엑스 정규 4집 '포 월스(4 Walls)', 엑소 정규 1집 ‘XOXO(Kiss&Hug)/리패키지 으르렁’, 엑소 겨울 스페셜 앨범 '12월의 기적(Miracles in December)'으로 패키징 디자인 부문 본상, 엑소의 BI (Brand Identity) 디자인으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본상, 서울 DDP에 위치한 라이프스타일숍 스타디움으로 인테리어·건축 부문 본상을 받았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